20210916

20210916

오늘의양식

마가복음 5:1-20

  1. 예수께서 바다 건너편 거라사인의 지방에 이르러
  2. 배에서 나오시매 곧 더러운 귀신 들린 사람이 무덤 사이에서 나와 예수를 만나니라
  3. 그 사람은 무덤 사이에 거처하는데 이제는 아무도 그를 쇠사슬로도 맬 수 없게 되었으니
  4. 이는 여러 번 고랑과 쇠사슬에 매였어도 쇠사슬을 끊고 고랑을 깨뜨렸음이러라 그리하여 아무도 그를 제어할 힘이 없는지라
  5. 밤낮 무덤 사이에서나 산에서나 늘 소리 지르며 돌로 자기의 몸을 해치고 있었더라
  6. 그가 멀리서 예수를 보고 달려와 절하며
  7. 큰 소리로 부르짖어 이르되 지극히 높으신 하나님의 아들 예수여 나와 당신이 무슨 상관이 있나이까 원하건대 하나님 앞에 맹세하고 나를 괴롭히지 마옵소서 하니
  8. 이는 예수께서 이미 그에게 이르시기를 더러운 귀신아 그 사람에게서 나오라 하셨음이라
  9. 이에 물으시되 네 이름이 무엇이냐 이르되 내 이름은 군대니 우리가 많음이니이다 하고
  10. 자기를 그 지방에서 내보내지 마시기를 간구하더니
  11. 마침 거기 돼지의 큰 떼가 산 곁에서 먹고 있는지라
  12. 이에 간구하여 이르되 우리를 돼지에게로 보내어 들어가게 하소서 하니
  13. 허락하신대 더러운 귀신들이 나와서 돼지에게로 들어가매 거의 이천 마리 되는 떼가 바다를 향하여 비탈로 내리달아 바다에서 몰사하거늘
  14. 치던 자들이 도망하여 읍내와 여러 마을에 말하니 사람들이 어떻게 되었는지를 보러 와서
  15. 예수께 이르러 그 귀신 들렸던 자 곧 군대 귀신 지폈던 자가 옷을 입고 정신이 온전하여 앉은 것을 보고 두려워하더라
  16. 이에 귀신 들렸던 자가 당한 것과 돼지의 일을 본 자들이 그들에게 알리매
  17. 그들이 예수께 그 지방에서 떠나시기를 간구하더라
  18. 예수께서 배에 오르실 때에 귀신 들렸던 사람이 함께 있기를 간구하였으나
  19. 허락하지 아니하시고 그에게 이르시되 집으로 돌아가 주께서 네게 어떻게 큰 일을 행하사 너를 불쌍히 여기신 것을 네 가족에게 알리라 하시니
  20. 그가 가서 예수께서 자기에게 어떻게 큰 일 행하셨는지를 데가볼리에 전파하니 모든 사람이 놀랍게 여기더라
  1. 죄짐에 눌린 사람은 [(구)326장]

_

  1. 죄짐에 눌린 사람은 다 주께 나오라 주 말씀의지 할때에 곧 평안 얻으리
  2. 참 구원주신 주께서 보혈을 흘렸네 눈같이 희게 할 피에 온몸을 잠그세
  3. 길 되신 우리 구세주 늘 인도하시네 너 지체 말고 믿으면 참 복을 받겠네
  4. 온 성도 하나되어서 영광 길 걸으면 한 없는 은혜 받아서 영원히 누리리
[후렴] 의지하세 의지하세 주의지 하세 구하시네 구하시네 곧 구하시네

9월 16일 •목요일

망가진 삶에서 복음을 전하는 삶으로

성경읽기: 잠언 25-26; 고린도후서 9
새찬송가: 536(통326)

오늘의 성경말씀: 마가복음 5:1-20
주께서 네게 어떻게 큰 일을 행하사 너를 불쌍히 여기신 것을 네 가족에게 알리라 [마가복음 5:19]

전설적인 야구선수 대릴은 마약으로 인생을 망칠 뻔했지만, 예수님이 그를 마약에서 벗어나게 하셔서 여러 해 동안 마약 없이 잘 지내면서, 지금은 마약 중독으로 힘들어하는 사람들을 돕고 그들을 믿음의 길로 인도하고 있습니다. 대릴은 지난 날을 돌아보며 하나님께서 망가진 그의 인생을 복음을 전하는 삶으로 바꾸셨다고 확신 있게 말합니다.

하나님에게는 어려운 일이란 아무것도 없습니다. 예수님이 제자들과 함께 갈릴리 바다에서 광풍이 부는 밤을 보낸 후 무덤 근처의 호숫가에 오셨을 때, 어둠의 영에 사로잡힌 사람이 갑자기 예수님께 다가왔습니다. 예수님은 그 사람 안에 있는 귀신들을 꾸짖어 몰아내시고 그를 자유롭게 해주셨습니다.

예수님께서 떠나실 때 귀신 들렸던 사람은 함께 가기를 간청했습니다. 그러나 예수님은 그 사람이 따로 할 일이 있었기 때문에 허락하지 않으시고 이렇게 말씀하셨습니다. “집으로 돌아가 주께서 네게 어떻게 큰일을 행하사 너를 불쌍히 여기신 것을 네 가족에게 알리라”(마가복음 5:19).

그 사람은 그 후 다시 등장하지 않지만 성경은 우리에게 흥미로운 것을 보여줍니다. 그 지역 사람들은 두려워하며 예수님께 “떠나시기를”(17 절) 간청했지만, 예수님이 나중에 다시 오셨을 때에는 큰 군중이 모였습니다 (8:1). 그 군중들은 예수님이 귀신 들렸던 사람을 집으로 돌려보내셨기 때문이었을까요? 한때 어둠의 지배를 받았던 그 사람이 사실상 예수님의 구원의 능력을 효과적으로 전하는 최초의 선교사 중 한 명이었다고 할 수 있을까요? 천국의 이런 면에 대해서는 결코 알지 못할지라도, 이것만은 아주 분명합니다. 하나님께서 우리를 자유롭게 하셔서 그분을 섬기게 하시면, 하나님은 엉망 같은 과거조차도 소망과 사랑의 메시지로 바꾸어 주신다는 것입니다.

예수님께서 당신을 무엇으로부터 자유롭게 하셨습니까? 예수님께서 당신을 위해 하신 일을 다른 사람들과 어떻게 나눌 수 있을까요?

아름다운 구주시여, 당신의 놀라운 능력을 찬양합니다! 어떤 어둠도 당신을 대적할 수 없습니다! 오늘 당신의 빛 가운데 걸을 수 있도록 도와주소서.

Thursday, September 16

From Mess To Message

Bible In A Year: Proverbs 25–26; 2 Corinthians 9

Today’s Bible Reading: Mark 5:1-20

Download MP3

Tell them how much the Lord has done for you, and how he has had mercy on you. [ MARK 5:19 ]

Darryl was a baseball legend who nearly destroyed his life with drugs. But Jesus set him free, and he’s been clean for years. Today he helps others struggling with addiction and points them to faith. Looking back, he affirms that God turned his mess into a message.

Nothing is too hard for God. When Jesus came ashore near a cemetery after a stormy night on the Sea of Galilee with His disciples, a man possessed by darkness immediately approached Him. Jesus spoke to the demons inside him, drove them away, and set him free.

When Jesus left, the man begged to go along. But Jesus didn’t allow it, because He had work for him to do: “Go home to your own people and tell them how much the Lord has done for you” (MARK 5:19).

We never see the man again, but Scripture shows us something intriguing. The people of that region had fearfully pleaded with Jesus “to leave” (V. 17), but the next time He returned there, a large crowd gathered (8:1). Could the crowd have resulted from Jesus sending the man home? Could it be that he, once dominated by darkness, became one of the first missionaries, effectively communicating Jesus’ power to save?

We’ll never know this side of heaven, but this much is clear. When God sets us free to serve Him, He can turn even a messy past into a message of hope and love. JAMES BANKS

What has Jesus set you free from? How can you share with others what He’s done for you?

Beautiful Savior, I praise You for Your amazing power! No darkness can stand against You! Help me to walk in Your light today.

0 Comments
  • 현재 접속자 153 명
  • 오늘 방문자 1,454 명
  • 어제 방문자 2,409 명
  • 최대 방문자 4,786 명
  • 전체 방문자 846,973 명
  • 전체 회원수 640 명
  • 전체 게시물 217,251 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