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21

20230121

오늘의양식

에베소서 4:1-5, 25-31

  1. 그러므로 주 안에서 갇힌 내가 너희를 권하노니 너희가 부르심을 받은 일에 합당하게 행하여
  2. 모든 겸손과 온유로 하고 오래 참음으로 사랑 가운데서 서로 용납하고
  3. 평안의 매는 줄로 성령이 하나 되게 하신 것을 힘써 지키라
  4. 몸이 하나요 성령도 한 분이시니 이와 같이 너희가 부르심의 한 소망 안에서 부르심을 받았느니라
  5. 주도 한 분이시요 믿음도 하나요 세례도 하나요
  1. 그런즉 거짓을 버리고 각각 그 이웃과 더불어 참된 것을 말하라 이는 우리가 서로 지체가 됨이라
  2. 분을 내어도 죄를 짓지 말며 해가 지도록 분을 품지 말고
  3. 마귀에게 틈을 주지 말라
  4. 도둑질하는 자는 다시 도둑질하지 말고 돌이켜 가난한 자에게 구제할 수 있도록 자기 손으로 수고하여 선한 일을 하라
  5. 무릇 더러운 말은 너희 입 밖에도 내지 말고 오직 덕을 세우는 데 소용되는 대로 선한 말을 하여 듣는 자들에게 은혜를 끼치게 하라
  6. 하나님의 성령을 근심하게 하지 말라 그 안에서 너희가 구원의 날까지 인치심을 받았느니라
  7. 너희는 모든 악독과 노함과 분냄과 떠드는 것과 비방하는 것을 모든 악의와 함께 버리고
  1. 겸손히 주를 섬길 때 [(구)347장]

_

  1. 겸손히 주를 섬길 때 괴로운 일이 많으나 구주여 내게 힘 주사 잘 감당하게 하소서
  2. 인자한 말을 가지고 사람을 감화시키며 갈 길을 잃은 무리를 잘 인도하게 하소서
  3. 구주의 귀한 인내를 깨달아 알게 하시고 굳건한 믿음 주셔서 늘 승리하게 하소서
  4. 장래의 영광 비추사 소망이 되게 하시며 구주와 함께 살면서 참 평강 얻게 하소서 아멘

1월 21일 •토요일

커피 입 냄새

성경읽기 : 출애굽기 1-3; 마태복음 14:1-21
새찬송가 : 212(통347)

오늘의 성경말씀: 에베소서 4:1-5, 25-31
모든 겸손과 온유로 하고 오래 참음으로 사랑 가운데서 서로 용납하고 (에베소서 4:2)

몇 년 전 어느 날 아침 의자에 앉아있는데 막내딸 아이가 위층에서 내려오더니 쏜살같이 달려와 내 무릎 위에 앉았습니다. 아빠 스타일로 꼭 안아주고 이마에 뽀뽀를 해주자 딸아이는 좋아서 소리를 질렀습니다. 하지만 이내 인상을 쓰고 코를 찡그리며 내가 갖고 있던 커피잔을 째려보았습니다. 딸아이는 단호하게 말했습니다. “아빠, 난 아빠를 사랑하고 좋아하지만 아빠 커피 냄새가 싫어.”

딸아이는 몰랐겠지만 목소리에는 예의와 진정성이 담겨 있었습니다. 아빠의 기분을 상하게 하지 않으면서도 무언가를 꼭 말해야겠다고 느꼈던 것입니다. 때론 우리도 대인관계에 있어서 그렇게 해야 할 때가 있습니다.

에베소서 4장에서 바울은 하기 어려운 사실들을 말해야 할 때 서로 어떻게 해야 하는지에 초점을 맞추며 이렇게 썼습니다. “모든 겸손과 온유로 하고 오래 참음으로 사랑 가운데서 서로 용납하고”(2절). 겸손과 온유, 그리고 오래 참음은 관계의 토대를 형성합니다. 하나님의 인도하심을 따라 이런 성품을 키워 나간다면 우리는 “사랑 안에서 참된 것을 [말하며]”(15절), “덕을 세우는 데 소용되는 대로 선한 말을”(29절) 할 수 있게 될 것입니다.

누구도 자신의 약함이나 맹점이 드러나는 것을 좋아하지 않습니다. 하지만 우리의 어떤 부분에서 “냄새”가 날 때, 하나님은 주변의 신실한 친구들을 통해 예의와 진정성, 겸손과 온유함으로 우리에게 말씀해 주실 수 있습니다.

당신에게 부드럽게 다가온 누군가가 있습니까? 다른 사람의 약점에 대해 사랑으로 일러줄 때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되는 부분은 무엇입니까?

하나님 아버지, 제가 고쳐야 할 점을 겸손히 받아들이게 하시고, 다른 사람의 약점을 일러줄 때 사랑과 예의, 온유함으로 할 수 있게 도와주소서.

SATURDAY, JANUARY 21

COFFEE BREATH

BIBLE IN A YEAR: EXODUS 1-3; MATTHEW 14:1-21

TODAY’S BIBLE READING: EPHESIANS 4:1-5, 25-31

Download MP3

Be completely humble and gentle; be patient, bearing with one another in love. [ EPHESIANS 4:2 ]

I was sitting in my chair one morning years ago when my youngest came downstairs. She made a beeline for me, jumping up onto my lap. I gave her a fatherly squeeze and a gentle kiss on the head, and she squealed with delight. But then she furrowed her brow, crinkled her nose, and shot an accusatory glance at my coffee mug. “Daddy,” she announced solemnly. “I love you, and I like you, but I don’t like your smell.”

My daughter couldn’t have known it, but she spoke with grace and truth: she didn’t want to hurt my feelings, but she felt compelled to tell me something. And sometimes we need to do that in our relationships.

In Ephesians 4, Paul zeroes in on how we relate to each other-especially when telling difficult truths. “Be completely humble and gentle; be patient, bearing with one another in love” (V. 2). Humility, gentleness, and patience form our relational foundation. Cultivating those character qualities as God guides us will help us “[speak] the truth in love” (V. 15) and seek to communicate “what is helpful for building others up according to their needs” (V. 29).

No one likes being confronted about weaknesses and blind spots. But when something about us “smells,” God can use faithful friends to speak into our lives with grace, truth, humility, and gentleness. ADAM R. HOLZ

When has someone gently confronted you? What do you think is most important when you lovingly address a weakness you see in others?

Father, help me to humbly receive correction, and help me to offer it with love, grace, and gentleness.

0 Comments
  • 현재 접속자 603 명
  • 오늘 방문자 837 명
  • 어제 방문자 2,316 명
  • 최대 방문자 4,823 명
  • 전체 방문자 1,716,069 명
  • 전체 회원수 1,069 명
  • 전체 게시물 164,473 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