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관호목사 칼럼] 내가 칼럼 쓰는 목적...위로와 사랑 & 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