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커뮤니티 > 설교
설교

강단이 살아야 교회가 산다(1): 원어 활용의 필요성

admin
목사가 된지 15년이 된 나에게 히브리어 헬라어는 애증의 연인이다. 말 그대로 ‘가까이 하기에 너무 먼 당신’이다. 신학교 수업 시간 중 가장 힘들었던 기억엔 어김없이 헬라어와 히브리어가 자리 잡고 있다. 그렇다고 이들을 버리고 없는 것으로 여길 수만은 없는 것이 설교자로써의 현실이다. 설교라는 것이 성경을 설명해야 하는데, 성경을 이해하고 설명하는 과정에 원어가 들어가야 하는 경우가 많은 것이다.나의 오래된 기억 속에 연세 지긋한 담임 목사님이 설교 가운데 원어를 더듬더듬 읽으시며 설명하시던 모습이 있다. ‘교회는 원어로 ‘에..

0 Comments
떡갈비 굽는 목사 - 청소년회복교회 이광칠 목사
초코파이 대신 전해 준 십자가 - 차성진 군종목사ㅣ새롭게 하소서
거리에서 하나님을 찬양하는 정찬석 목사의 간증ㅣ10분 새롭게하소서
과학자가 만난 하나님 서울대학교 현택환 교수ㅣ10분 새롭게하소서 / 전세계 나노과학 기술의 최고 권위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