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커뮤니티 > 마이트웰브
마이트웰브

우리가 살아낸 선교적 삶의 여정




위기의 시대는 상상력으로 충만한 용기있는 자들을 찾습니다. 미술의 발전을 퇴보시키는 오랜 관습, 왕과 귀족들을 위한 예술, 그리고 여전히 특별한 학벌과 화풍을 고집하던 분위기가 지배적이었던 20세기 초. 산업혁명으로 달라진 시대 특별히 사진기가 발명되면서 화가들은 존재의 위기에 부딪히게 됩니다. 이런 암울한 시기에 1905년 파리 그랑팔레에서 열린 가을 살롱은 신진작가들이 작품을 전시할 수 있도록 7번방을 내어줍니다. 그 그림들을 본 비평가들은 그들의 강렬한 색채와 과감한 표현을 보면서 야수라고 비난합니다. 그렇게 탄생한 야수파는

전체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