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커뮤니티 > 마이트웰브
마이트웰브




그림 산책 비도 그냥 맞고바람도 어디 도망 못 간 채 오롯이 다 맞고 한 해, 두 해 벗겨지고 해진 나무의 표면이 말해줬어.살아간다는건 이따금 그렇게 고통스럽지만괜찮다고... 나무와 흙이 괜찮데.

전체댓글 0
  • 현재 접속자 84(1) 명
  • 오늘 방문자 809 명
  • 어제 방문자 1,026 명
  • 최대 방문자 1,618 명
  • 전체 방문자 301,567 명
  • 전체 회원수 245 명
  • 전체 게시물 125,416 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