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칼럼] 한땀한땀, 정진, 연습 등 단어가 준 '깨달음의 행복' ... "장인정신 예술인과 , 목인정신 예수인으로 살아가길 결단"

홈 > 커뮤니티 > 칼럼
칼럼

[행복칼럼] 한땀한땀, 정진, 연습 등 단어가 준 '깨달음의 행복' ... "장인정신 예술인과 , 목인정신 예수인으로…

뉴스제이
【뉴스제이】 사랑하고 아끼는 동생 세영이에게 연락이 왔습니다. 오랜만에 카톡 대화를 나누었습니다. 피아니스트 ‘데이드림’으로 알려진 소설가요 시인, 중견 화가인 연세영입니다. 세영이에 대한 이런 소개보다, 2002년 일본에서 '욘사마 신드롬'을 일으킨 드라마 《겨울연가》. 이 드라마의 OST 중 6곡을 작곡한 피아니스트라고 설명하는 것이 이해가 쉬울 것입니다. 일본과 동남아 여러 나라에서는 스타를 넘어, 국빈 대접을 받는 유명인사입니다. 그 후에도 좋은 동생 세영이는 《겨울연가》뿐 아니라 《파리의 연인》, 《여우야 뭐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