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들과 지구를 구하는 ‘사순절 탄소금식’

아이굿뉴스
봄이 오면서 미세한 것들에 관심이 더 간다. 멀리서 살랑살랑 전해오는 봄바람에 마음이 설레다가도 미세먼지 소식에 마음은 어느새 걱정이 한 가득이다. 숨 한 번 맘껏 쉬지 못한다.언제부터였을까? 나 어릴 적에는 미세먼지에 대한 관측이 행해지지 않았다. 자동차도 화력발전소도 산업체도 그리 많지 않았고 늘 푸른 하늘을 보며 맘껏 뛰어 놀았다. 그러니 관측할 이유가 없었다. 상황이 바뀌어 먼지를 대기오염물질로 측정한 건 1984년부터의 일이다. 물론 그때는 미세먼지(PM10 또는 PM2.5)가 아니라 공기 중 떠다니는 먼지 총량(총 먼지,

0 Comments
"술과 담배, 아무것도 끊지 못하는 저를..." 배우 최강희
'왜 나를 깊은 어둠속에 홀로 두시는지' (광야를 지나며 - 차지연 ver) [새롭게하소서]
[새롭게하소서] 최연소 하버드대 교수 조세핀& 주견자 모녀
[새롭게하소서] 최명자, 손영진 사모 듀엣
[새롭게하소서] 나는 크리스천 하나님의 배우입니다 "배우 최강희"
"딴따라, 주의 여종이 되다" - 미국 탬파새빛교회 방은미 사모의 신앙 간증ㅣ새롭게 하소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