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22

홈 > 커뮤니티 > 오늘의양식
오늘의양식

20210222

오늘의양식

로마서 8:22-30

  1. 피조물이 다 이제까지 함께 탄식하며 함께 고통을 겪고 있는 것을 우리가 아느니라
  2. 그뿐 아니라 또한 우리 곧 성령의 처음 익은 열매를 받은 우리까지도 속으로 탄식하여 양자 될 것 곧 우리 몸의 속량을 기다리느니라
  3. 우리가 소망으로 구원을 얻었으매 보이는 소망이 소망이 아니니 보는 것을 누가 바라리요
  4. 만일 우리가 보지 못하는 것을 바라면 참음으로 기다릴지니라
  5. 이와 같이 성령도 우리의 연약함을 도우시나니 우리는 마땅히 기도할 바를 알지 못하나 오직 성령이 말할 수 없는 탄식으로 우리를 위하여 친히 간구하시느니라
  6. 마음을 살피시는 이가 성령의 생각을 아시나니 이는 성령이 하나님의 뜻대로 성도를 위하여 간구하심이니라
  7. 우리가 알거니와 하나님을 사랑하는 자 곧 그의 뜻대로 부르심을 입은 자들에게는 모든 것이 합력하여 선을 이루느니라
  8. 하나님이 미리 아신 자들을 또한 그 아들의 형상을 본받게 하기 위하여 미리 정하셨으니 이는 그로 많은 형제 중에서 맏아들이 되게 하려 하심이니라
  9. 또 미리 정하신 그들을 또한 부르시고 부르신 그들을 또한 의롭다 하시고 의롭다 하신 그들을 또한 영화롭게 하셨느니라

452장. 내 모든 소원 기도의 제목

_

(1)내모든 소원 기도의 제목 예수님 닮기 원함이라 예수님 형상 나 입기 위해 세상의 보화 아끼잖네

후렴:예수님 닮기 내가 원하네 날 구원 하신 예수님을 내 마음속에 지금 곧오사 주님의 형상 인치소서

(2)무한한 사랑 풍성한 긍휼 슬픈자 위로 하시는 주 길잃은 죄인 부르는 예수 그 형상 닮게 하옵소서

(3)겸손한 예수 거룩한 주님 원수의 멸시 참으시사 우리를 위해 고난을 받은 구주를 닮게 하옵소서

2월 22일 •월요일

예수님처럼

성경읽기: 민수기 4-6; 마가복음 4:1-20
새찬송가: 452(통505)

오늘의 성경말씀: 로마서 8:22-30
하나님이 미리 아신 자들을 또한 그 아들의 형상을 본받게 하기 위하여 미리 정하셨으니 [로마서 8:29]

신학자 브루스 웨어는 어렸을 때 우리에게 예수님처럼 되라고 요구하는 베드로전서 2:21-23을 읽고 실망했습니다. 웨어는 그의 저서 “인간 예수 그리스도”에서 아이답게 자기의 분노를 이렇게 적었습니다. “공평하지 않다고 나는 결론을 내렸다. ‘어떤 죄도 짓지 않은’ 사람의 자취를 따르라고 하는 문장에서 특별히 그랬다. 이것은 전적으로 상식 밖이었다…… 나는 하나님이 어떻게 우리에게 그것을 진지하게 받아들이라고 하실 수 있는지 정말 알 수 없었다.”

웨어가 성경의 그런 도전을 왜 그렇게 어렵게 여겼는지 이해가 됩니다! 오래된 합창곡에 “예수님처럼, 예수님처럼. 내 소망은 예수님처럼 되는 것” 이라는 가사가 있습니다. 그러나 웨어가 우리는 그렇게 될 수 없다고 한 것은 맞는 말입니다. 우리 자신만의 힘으로는 결코 예수님처럼 될 수 없습니다.

하지만 우리는 혼자 내버려져 있지 않습니다. 성령께서 하나님의 자녀에게 임하심으로, 부분적이나마 우리 안에 그리스도의 모습을 이룰 수 있게 하셨습니다(갈라디아서 4:19). 그러므로 성령에 대해 설명한 바울 서신의 위대한 장에서 “하나님이 미리 아신 자들을 또한 그 아들의 형상을 본받게 하기 위하여 미리 정하셨다”(로마서 8:29)는 말씀이 크게 놀랍지 않습니다. 하나님은 그분의 일이 우리 안에서 완성되는 것을 보실 것입니다. 그리고 하나님은 우리 안에 사시는 예수님의 영을 통해 그 일을 이루실 것입니다.

우리 안에서 성령님이 일하시도록 순종할 때 진정 예수님을 더 닮게 됩니다. 그것이 우리를 향하신 하나님의 큰 바람이라는 것을 알 때 얼마나 위로가 되는지 모릅니다!

성령의 열매 가운데 어느 것에 더 비중을 두고 살고 싶습니까?(갈라디아서 5:22-23 참조). 무엇이 그렇게 하도록 도와줄 수 있을까요?

하나님 아버지, 좀더 당신의 아들 예수님처럼 되고 싶어도 말이나 생각, 행동이 그에 미치지 못할 때가 너무 많습니다. 용서해 주시고, 성령님의 사역에 순복하여 제 안에 예수님의 형상이 이루어지게 해주소서.

Monday, February 22

Like Jesus

The Bible in One Year Numbers 4–6; Mark 4:1–20
Today’s Bible Reading Romans 8:22–30

Download MP3

For those God foreknew he also predestined to be conformed to the image of his Son. Romans 8:29

As a boy, theologian Bruce Ware was frustrated that 1 Peter 2:21–23 calls us to be like Jesus. Ware wrote of his youthful exasperation in his book The Man Christ Jesus. “Not fair, I determined. Especially when the passage says to follow in the steps of one ‘who did no sin.’ This was totally outlandish . . . . I just couldn’t see how God could really mean for us to take it seriously.”

I understand why Ware would find such a biblical challenge so daunting! An old chorus says, “To be like Jesus, to be like Jesus. My desire, to be like Him.” But as Ware rightly noted, we are incapable of doing that. Left to ourselves, we could never become like Jesus.

However, we’re not left to ourselves. The Holy Spirit has been given to the child of God, in part so that Christ can be formed in us (Galatians 4:19). So it should come as no surprise that in Paul’s great chapter on the Spirit we read, “For those God foreknew he also predestined to be conformed to the image of his Son” (Romans 8:29). God will see His work completed in us. And He does it through the Spirit of Jesus living in us.

As we yield to the Spirit’s work in us, we truly become more like Jesus. How comforting to know that’s God’s great desire for us!—Bill Crowder

What attribute of the fruit of the Spirit would you like to live out to a greater degree? (see Galatians 5:2223). What will help you do so?

Father, I long to be more like Your Son but so often fall short in word, thought, or deed. Forgive me, and help me to yield to the work of Your Spirit so that Jesus might be formed in me.

0 Comments
찬양 그 사랑의 원작자의 특별한 간증ㅣ새롭게하소서ㅣ박희정 목사
서울의 달을 부르며 버틴 시간들 - 강남중앙침례교회 최병락 목사 ㅣ새롭게하소서
스캇 브래너 목사와 동역하는 성희 브래너 사모 간증 ㅣ고경희 수어통역사ㅣ새롭게 하소서ㅣ농인을 위한 수어통역
이제는 이해되는 그날 밤ㅣ새롭게하소서ㅣ서우경 교수